> 종합뉴스 > 과학·교육
경찰대, 2019년 경찰대학생·간부후보생 합동임용식 개최국민의 경종(警鐘)이 되소서...임시정부 100주년을 맞아 임시정부·독립유공경찰 후손 초청...국무총리, 임시정부·독립유공 경찰 후손과 함께 임용자에게 직접 계급장 부착
서동수 기자  |  ewf8437@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12  20:04:4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아산=e지역news] 서동수 기자 = 아산 경찰대학 대운동장에서 제35기와 경찰간부후보생 제67기의 합동임용식을 개최하고 있다. (사진제공=경찰대학)

[아산=e지역news] 서동수 기자 = 경찰대학은12일 오후 2시 제35기와 경찰간부후보생 제67기 145명의 합동임용식이 충청남도 아산 경찰대학 대운동장에서 개최됐다고 밝혔다.

경찰대학·경찰간부후보 합동임용식은 경찰로서의 사명감을 바로 새기며 화합과 결속을 통해 국민에게 봉사하겠다는 의미로 마련돼 2015년부터 개최됐고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한다.

경찰대학은 1979년 4년 정규 대학과정의 국립대학으로 설립, 1981년 첫 입학해 1985년 1기 졸업생을 배출한 이래 올해 졸업생 35기까지 4030명(여자 252명 포함) 경위를 배출했다.

경찰간부후보는 1947년 1년 교육과정을 거쳐 1948년 1기생 임용 이후 올해 67기까지 4460명(여자 90명 포함) 경위를 배출했다.

행사 슬로건인 ‘국민의 경종(警鐘)이 되소서’ 는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이해 1947년 백범 김구 선생이  ‘민주경찰’ 특호에 쓴  휘호를 인용,  민주·인권·민생경찰을 향한  경찰의 새로운 출발을  의미한다.

행사 내빈으로는 임시정부경찰 의경대원이었던 故 최천호(1923년 대한교민단 의경대원으로 활동, 계몽운동 전개 건국훈장 독립장)‧故 김종진(백야 김좌진(1889-1930)의 6촌으로 의경대원으로서 치안유지 업무 수행 건국훈장 애국장)의 유족 및 독립유공자로서 제3대 서울여자경찰서장을 역임한 故 안맥결 총경(도산 안창호(1878-1938)의 조카로 1919년 평양숭의여학교 만세시위 참여하여 체포, 1937년 수양동우회 사건으로 체포, 투옥되는 등 독립운동 건국포장), 광복군 출신 경찰 故 김영춘 순경(1945년 광복군 제1지대 입대, 항일운동 전개했으며 1948년 경찰 투신 건국훈장 애족장) 의 유족을 내빈으로 초청했다.

합동임용식에 앞서 임용자들은 지난 2월22일 백범김구기념관을 방문, 백범 김구선생의 민주·인권·민생경찰의 정신을 되새기며 ‘제복 입은 시민’ 으로서 힘찬 첫 출발을 다짐했다.

아울러 ‘인권경찰 다짐’을 하고 그 다짐문을 경찰인권위원장에게 전달했다.

‘인권경찰다짐’은 145명의 신임 경찰관들이 인권을 수호하며 공정 하고 따뜻한 경찰을 향한 포부와 결의를 담은 것으로사회적 약자를 보호하고 모든 사람의 자유와 권리를 지키는 인권경찰이 되겠다는 의지 표현이라고 소개했다.

임용식 중 계급장 부착은 국무총리, 행정안전부장관, 임시정부·독립 유공 경찰 유족 등 주요내빈과 임용자 부모들이 함께 임용자 전원에게 계급장을 부착함으로써신임 경찰관들의 첫 출발을 축하하고 격려하는 임용식의 의미가 한층 부각됐다.

올해 임용자중에는 사이버·봉사분야 및 전직 경찰 출신 등 다방면에서 뛰어난 활동 및 이력으로 눈에 띄는 화제의 인물들이 많았다.

이찬휘(22)경위는 한국정보기술연구원 주관 차세대 정보보안 리더로 선발되는 등 사이버전문 경찰관으로서 꿈을 키워왔으며권효진(女/24)경위는 교육기간 중 소외계층을 위한 멘토 교사 등 국내·외 500시간 이상 봉사활동에 참여해 따뜻한 봉사정신을 실천했다.

또 김지수(女/29) 경위는 신임순경 교육을 받고 2013~2018년 서울청 송파서에서 근무했던 전직 경찰관으로 힘든 업무 가운데서도 간부후보생으로서의 꿈을 이루고자 노력해 결실을 이뤘다.

한편 최우수자가 받는 대통령상은 김영진(女/22) 경위(경찰대학)와 최시영(29) 경위(간부후보)가 각각 수상했다.

김영진 경위는 “뿌리가 깊고 품이 넓은, 어떠한 풍파에도 흔들리지 않고 모두에게 편안한 쉼터가 되어줄 수 있는 큰 나무와도 같은 사람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최시영 경위는 “현재에 머무르지 않고 성장하고 정진하는 사람이 돼 국민여러분께서 만족할만한 경찰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날 임용식에는 제35기 경찰대학생 96명(남84, 여12) 및 제67기 간부 후보생 49명(남43, 여6)을 포함해 가족, 친지, 경찰 지휘부, 일반 시민 등 2500여명이 참석했다.

본 행사 시작 전에는 경찰교향악단 공연, 아산시립 합창단 공연, 경찰국악대 사물놀이 등으로 축제의 장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서동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실시간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논산시 계백로 971(취암동 602-33) 2층 202호  |  대표전화 : 041)733-0003  |  팩스 : 041)733-00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동수
운영자 직통 : 011-455-8437(이메일 : ewf8437@naver.com)  |  등록번호 : 충남 아00224  |  등록일 : 2014년 4월4일  |  발행인/편집인 : 서동수
Copyright © 2019 e지역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