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2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고] <기고> 경찰관의 새해 소원
병신년(丙申年) 새해가 밝았다. 올 한해에는 대한민국 국민들이 보이스피싱 피해를 입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이다.필자는 충남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근무하는 경찰관으로서 2006년부터 우리나라 국민들을 괴롭히는 보이스피싱 범죄 근절에 노력하고 있다.보이
서동수 기자   2016-01-06
[인터뷰] <신년사> 조영학 충남 금산소방서장
늘 우리 금산소방을 사랑하시고 지지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금산 군민 여러분, 가슴 벅찬 희망의 병신년(丙申年) 새해가 밝았습니다.군민 여러분께서 소망하시고, 기원하시는 모든 염원이 빠짐없이 이루어지고, 각 가정과 일터에서 즐겁고 기쁜 일이 넘쳐나시길
서동수 기자   2016-01-04
[인터뷰] <신년사> 안희정 충청남도지사
존경하는 도민 여러분, 새해 새아침이 밝았습니다.어린 시절 새해를 맞을 때면 가족들이 모여 싸리비로 집 앞마당을 쓸던 추억이 생각납니다. 묵은 때를 털어내고 새 복을 불러오기 위한 의미였다고 생각합니다. 이제 2016년 새해 새 태양이 떠오릅니다. 지
서동수 기자   2015-12-31
[인터뷰] <신년사> 김지철 충남도교육감
존경하는 210만 도민 여러분!사랑하는 충남 학생, 학부모, 교직원 여러분!희망과 축복이 넘치는 한 해가 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지금 대한민국은 선진국 진입 목전에서 정체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때에 교육의 역할이 매우 중요 합니다. 민주적으로 성숙
서동수 기자   2015-12-31
[인터뷰] <신년사> 충남 논산시 황명선 시장
존경하고 사랑하는 논산시민 여러분!꿈과 행복 그리고 희망이 가득한 새해가 밝았습니다.지속적인 저성장시대의 경기 둔화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극복해오신 모든 분들께 깊은 존경과 박수를 보냅니다.사랑하는 시민여러분 !큰일을 도모하
서동수 기자   2015-12-31
[인터뷰] <신년사> 충남 청양군 이석화 군수
존경하는 청양군민 여러분!그리고, 600여 공직자 여러분!병신년(丙申年) 희망의 새 아침이 밝았습니다.희망찬 새해를 맞아 군민 여러분 모두가 행복한 한해가 되기를 기원합니다.아울러 군민이 한마음 한뜻이 되어 우리 청양이 더욱 살기 좋은 지역으로 발전하
서동수 기자   2015-12-31
[인터뷰] <신년사> 충남 논산계룡교육지원청 오광식 교육장
안녕하십니까?충청남도논산계룡교육지원청 교육장 오광식입니다.존경하는 논산계룡의 교육가족 여러분!새로운 희망과 기대 속에 2016 병신년(丙申年) 첫 아침이 밝았습니다.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댁내에 건강과 행운이 항상 충만하길 기원합니다.지난 2015년
서동수 기자   2015-12-31
[인터뷰] <신년사> 충남 부여교육지원청 김용우 교육장
존경하는 부여 교육가족 여러분 안녕하십니까?2016년 병신년(丙申年) 새해가 밝았습니다.올해는 우리 부여교육가족이 꿈과 희망을 키우면서 높이 날아올라 멀리 보면서 뜻을 펼치시면서, 가정에 웃음과 행복이 가득한 한 해가 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아울
서동수 기자   2015-12-31
[인터뷰] <신년사> 충남서산시의회 장승재 의장
존경하는 서산시민 여러분, 2016년 병신년(丙申年) 새해가 밝았습니다.올해는 시민 여러분의 가정에 행복이 가득하고, 서산시가 큰 발전을 이루는 한 해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무엇보다 시민 여러분의 살림이 한결 나아지는 한 해가 되기를 바랍니다. 서산시
서동수 기자   2015-12-31
[인터뷰] <송년사> 안희정 충남도지사
사랑하는 도민 여러분,말 그대로 다사다난했던 한 해였습니다.올 한 해 유난히 어렵고 힘든 일이 많았습니다. 5월 발생한 메르스 사태는 큰 인적, 물적 피해를 입혔습니다. 여름부터 지속된 가뭄 때문에 내년 농사를 걱정해야 할 상황입니다. 국내외 경제 상
서동수 기자   2015-12-30
[인터뷰] <송년사> 백승권 시의원 “희망찬 미래를 여는 디딤돌 구축”
존경하는 시민 여러분!다사다난했던 을미년이 보람과 아쉬움이 교차하며 역사 속으로 저물어 가고 있습니다.2015년 한 해는 시민 여러분이 흘린 땀방울들이 논산시의 가장 소중한 결실이 되어 논산시 발전에 밑거름이 되었고, 우리 논산시의회가 더욱 더 선진의
서동수 기자   2015-12-30
[기고] <기고> 생활 속의 범죄 절도 예방대책
우리 경찰은 절도에 대한 검거율 향상에 역량을 쏟고 있다. 오늘도 차가운 밤바람과 불편한 차안에서 잠복을 하면서 절도범 검거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절도는 타인의 소유의 물건을 훔치는 행위, 즉 점유자의 의사에 반하여 그의 점유를 침해하고 그것을 자기
서동수 기자   2015-12-08
[기고] <기고> 인권의 실천은 작은 배려에서 시작된다
며칠 전 스마트폰 사용문제로 아내에게 꾸지람을 듣던 딸아이 입에서 “○○사이트에 들어가지 말라고 하는 건 인권침해 아닌가요”라는 볼멘소리가 나왔는데, 이 말을 들은 아내는 기가 막힌 듯 아무런 대꾸도 못하고 필자는 쓴웃음만 지은 적이 있었다.물론 초등
서동수 기자   2015-11-24
[기고] <기고> 해태(獬豸)만이 능사가 아니다!
광화문 앞에 있는 해태상은 고종 때, 경복궁을 복원하면서 대원군이 화재 진압을 위하여 비보(裨補)의 목적으로 설치하였다.비보(裨補)는 ‘약하거나 모자란 것을 도와서 보태거나 채워준다’는 의미로 옛날부터 궁궐에 크고 작은 화재가 자주 일어났는데 궁궐 정
서동수 기자   2015-11-23
[기고] <기고> 가을, 참으로 생각할게 많은 계절
결실의 계절이다. 누군가에는 두려움으로 누군가에게는 기쁨인 계절, 가을. 형평을 따지기에는 너무도 많이 온 듯싶다.얼마 전 64만 명의 수험생들이 두근대는 심정으로 사회에 불시착 하지 않기 위한 몸부림이 있었다. 수학적 측정도구로만 보면, 64만 명
서동수 기자   2015-11-23
[기고] <기고> 가정폭력! 부부만의 문제가 아닌 범죄
4대 사회악 척결은 현 정부의 핵심 국정 과제 중 하나다.경찰 또한 근절을 위해 대대적으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4대악으로 불리는 가정폭력, 성폭력, 학교폭력, 불량식품 그 중 재발률이 높은 것이 가정폭력이다.여성의 인권이 향상되고 가정폭력의 방지를
서동수 기자   2015-11-18
[기고] <기고> 노인요양시설, 화재 대처방안이 시급하다
언론매체에 따르면 노인 요양시설의 화재 안전관리가 크게 허술한 것으로 나타났다.감사원이 노인 요양시설 등의 화재 안전관리 실태를 감사한 결과, 임시 피난 장소나 배연설비 등 설치규정이 미비했으며 그 결과 대부분의 시설에 안전시설이 제대로 설치되지 않았
서동수 기자   2015-11-18
[기고] <기고> 수능시험은 끝이 아니라 시작!
수능시험은 한번의 기회로 미래가 결정될 수 있다는 부담감 때문에 해방감 또한 크게 작용한다. 그동안 입시에 억눌렸던 고교시절에서 벗어나 해방감 또는 보상심리에 의해 자제력을 잃고 음주 등 탈선의 유혹에 빠질 가능성이 높다.실제로 매년 대학수능시험일과
서동수 기자   2015-11-15
[기고] <기고> 농,축,수산물 절도 예방 모두가 노력해야
노력의 결실을 맺는 계절 가을!요즘 농촌은 피땀 흘려 재배한 농산물을 수확하는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이러한 수확철에 농민들을 울리는 농작물 절도범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절도범들은 낮 시간대나 심야시간을 가리지 않고 농작물을 차에 싣고 순식간에
서동수 기자   2015-11-13
[기고] <기고> 인고의 눈물, 가시가 되어
지난 2일 청와대에서 박근혜 대통령과 아베 신조(安倍晋三)일본총리가 만났다. 한·일 국교 정상화 50주년이 되는 올해 두 정상은 양국의 꼬인 실타래를 풀기 위해 테이블에 마주했다.회담의 화두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다. 박 대통령은 ‘과거사 청산’을 아베
서동수 기자   2015-11-0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논산시 계백로 971(취암동 602-33) 2층 202호  |  대표전화 : 041)733-0003  |  팩스 : 041)733-00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동수
운영자 직통 : 011-455-8437(이메일 : ewf8437@naver.com)  |  등록번호 : 충남 아00224  |  등록일 : 2014년 4월4일  |  발행인/편집인 : 서동수
Copyright © 2021 e지역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