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9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고] <기고> 기초소방시설 설치는 우리의 의무입니다!
최근 뉴스에서 자주 접하게 되는 소식 중 하나가 화재 소식이다. 가정은 물론 상가나 차량 등에서의 화재소식이 하루가 멀다 하고 전해지고 있다. 재산피해는 물론 인명피해도 잇따라 발생하고 있는 상황이다.그에 따른 안전대책으로 금산소방서에서는 주택 내 기
서동수 기자   2015-09-04
[기고] 〈기고> 사이버범죄 예방이 최선이다!
법(法)의 역사는 범죄의 역사라 해도 과언은 아닐 것이다.고조선 시대에는 8조금법(八條禁法)으로 나라를 다스렸고 한 고조 유방은 진나라 수도 함양에 입성하면서 약법삼장(約法三章)을 내세워 통치하였다는 기록이 있다.돌이켜 보면 고대국가에서는 사람을 죽이
서동수 기자   2015-09-03
[기고] <기고> 가정 폭력 해결책은?
‘아빠가 엄마를 흉기로 때리려고 해요. 빨리와주세요’라며 중학생 정도의 아이의 다급한 목소리로 며칠전 신고가 접수됐다.순찰차 4대, 여청수사팀, 강력팀등 많은 경찰관이 출동한바 남자가 술에 취해 흥분된 상태이며 폭력이 이루어졌으며 폭력위험도 높아 체포
서동수 기자   2015-09-03
[기고] <기고> 불량식품 근절, 적극적 신고의식으로!
현 정부 출범 후 국정 최우선 과제로 국민의 편안하고 안전한 생활권보장을 위해 경찰에서는 4대 사회악(성·가정·학교폭력,불량식품)근절을 위한 치안역량을 강화하고 있다.특히 경찰은 국민의 먹거리 안전이 국민행복과 직결된다는 패러다임으로 부정·불량식품 근
서동수 기자   2015-09-02
[기고] <기고> ‘몰카’범죄 예방을 위해 이것만 기억하자!
최근 ‘워터파크 몰카녀’사건이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다. 카메라를 이용해 여성의 신체 부위를 촬영하는 이른바‘몰카 범죄’가 지속적으로증가하고 있으며 화장실, 지하철, 버스정류장, 숙박업소 등 장소를 불문하고 발생하고 있다.또한 휴대전화의 카메라 성
서동수 기자   2015-09-01
[기고] <기고> 경찰, 범죄피해자 보호기금 집행 권한 필요
경찰은 2015년을 ‘피해자 보호 원년의 해’로 선포하고, 범죄로부터 피해를 입고도 주위의 무관심 등으로 피해회복에 어려움을 겪는 피해자를 사건 초기부터 적극적으로 임하여 사후 모니터링까지 실시하는 ALL CARE SYSTEM을 추진하고 있다.특히,
서동수 기자   2015-09-01
[기고] <기고> 치안한류! 우리나라 치안을 수출합니다
최근 해외 여행객은 꾸준히 증가 추세이며, 이렇게 해외여행을 즐기는 여행객들 의 여행지의 선택 비용에 많은 영향을 미치는 것 중 하나가 해외 여행지의 치안상태일 것이다.안전한 나라는 치안이 불안정한 나라에 비하여 더욱 많은 비용을 지불하여야 한다.이렇
서동수 기자   2015-09-01
[기고] <기고> 남과 여, 이해와 존중으로 행복한 공존을!
90년대 말 지상파 TV에서 ‘아!우!성!, 아름다운 우리아이들의 성’이라는 주제로 파격적인 성관련 강의를 했던 구성애 강사가 있었다. 음성화·금기시 되던 성이야기를 솔직하고 유쾌하게 풀어내며 긍정적인 반향을 가져왔었다.하지만 그러한 개방과 소통으로
서동수 기자   2015-08-25
[기고] <기고> 보복운전, 앞지르기만 잘하면 예방할 수 있다
앞지르기를 할 때에는 충분한 거리와 시간이 필요하며, 중앙선을 침범해야 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마주 오는 차와 정면충돌의 위험성이 클 뿐만 아니라, 앞차의 옆을 아슬아슬하게 지나가거나 원래 차로로 다시 들어가다가 접촉, 추돌사고를 내는 경우가 자주 발생
서동수 기자   2015-08-24
[기고] <기고> 방범 장비 활용해 막바지 휴가철 빈집털이 예방하자
휴가철 막바지에 너도 나도 막바지 휴가를 떠나면서 장시간 집을 비우는 경우 우리의 집은 빈집털이에 노출되어 있다.이러한 경우 효율성이 좋은 방범장비를 활용하면 보다 안전한 휴가를 보낼 수 있을 것이다많은 침입절도 의 경우 주택 외곽의 가스배관을 타고
서동수 기자   2015-08-24
[기고] <기고> 건전한 집회시위 문화 정착은 폴리스라인 준수로 부터
우리는 선진국의 진입을 눈앞에 두고 모든 사회 각분야에서 선진국의 면모를 갖추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그 중 중요한 것 중 하나가 올바른 집회시위 문화의 정착이다. 건전한 집회시위 문화의 첫걸음은 모든 국민이 폴리스라인을 준수하며 성숙한 모습을 보이는
서동수 기자   2015-08-19
[기고] <기고> 경찰민원상담은 182, 범죄신고는 112로!
112는 국민들이 경찰의 도움이 필요할 때 가장 신속하게 현장에 출동하여 초동대응시간을 최소화하는 긴급신고 대응시스템으로 비상벨의 일종이다.182는 경찰관련 각종 상담을 해결해 주기 위하여 경찰청에서 별도로 운영하고 있는 민원상담 전화번호이다.국민들의
서동수 기자   2015-08-19
[기고] <기고> 전신주 관리번호 숫자의 비밀 알고 계신가요?
논산경찰서는 전신주 번호 또는 전신주에 걸려 있는 도로명 주소를 이용하여 신고자의 위치를 알리는 ‘올바른 112신고 요령’을 집중홍보하고 있다농촌지역 특성상 112신고할 때 산이나 논밭 어디쯤, 이렇게 설명해야 하다 보니 신고자의 위치파악이 어려워 1
서동수 기자   2015-08-19
[기고] <기고> 112허위신고 나와 내 이웃이 피해자가 될 수 있다
휴대전화 사용의 증가와 신고의식의 상승으로 인해 112신고는 계속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충남지방경찰청의 경우 하루 평균2500여건의 112신고를 접수하여 처리하고 있다.신고내역을 살펴보면 경찰 출동이 불필요한 민원성 신고가 전체의 큰 비중을 차지하
서동수 기자   2015-08-12
[기고] <광복70주년 기고> 의병장 允朝 민종식, 아! 나는 진정 ‘충남 청양인’이다
필자는 지난해 광복절 특별기고에서 “ 청양은 홍주의병의 본향이다”라는 제하의 기고를 통하여 홍주의병의 발원지가 청양이고 그 분들에 대한 숭고한 뜻을 기리는 “청양의병사우” 건립을 제안한바 있다.사실 홍주의병은 역사적으로나 지리적으로 볼 때 홍성과 청양
서동수 기자   2015-08-05
[기고] <기고> 인도는 보행자에게 이륜차는 차도로
인도를 걷는데 가장 불편하고 보행자를 위협하는 것은 무엇일까? 바로 인도로 주행하는 오토바이가 아닐까 싶다.오토바이 운전자들은 마치 인도가 도로인양 당당하게 운행하지만 사실 인도로 다니는 보행자들은 많은 불편과 위험에 노출되어 있다.최근 이륜차 교통사
서동수 기자   2015-08-04
[기고] <기고> 112신고, ‘세살 교육 여든까지’ 필요
112신고시에는 세 살버릇이 여든까지 간다는 말이 필요하다. 112신고는 긴급한 신고를 접수하고 경찰이 현장에 신속 도착하여 범인을 제압 검거하거나 도움을 주는 경찰임무 중 매우 중요한 업무 중의 하나이다.그러나 누구나 긴급한 일을 당했을 경우에는 당
서동수 기자   2015-07-29
[기고] <기고> 자칫하면 당신도 전화금융사기 범죄자가 될 수 있습니다!
요즘 전화금융사기는 단순한 사기성 범죄가 아닐 만큼 지능화 되었다. 본직도 범죄자의 능수능란한 말주변에 속아 최근 개설한 계좌번호 등을 알려주었으나, 우연히 옆에서 통화내용을 들은 친한 직원분이 보이스피싱이라며 전화를 끊게 해준 경험이 있다.이처럼 최
서동수 기자   2015-07-28
[기고] <기고> 법질서 준수는 경제성장과 국가경쟁력이다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이하여 전국의 해수욕장 및 유명 관광지에는 몰려드는 인파들로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지친 일상에서 벗어나 가족 또는 지인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 위해 복잡한 도심을 나와 휴양지에서 여유롭게 시간을 보내며 멋진 추억을 공유하
서동수 기자   2015-07-28
[기고] <기고> 보복운전, 이제는 안 된다!
지난 6월 운전자 A씨는 논산의 한 국도 상에서 차로변경 문제로 B씨와 시비가 되자 홧김에 B씨에게 겁을 주고자 차량 앞으로 급하게 끼어들어 사고를 유발시키고 도주했다. 결국 A씨는 목격자 조사 및 CCTV 등을 분석한 경찰에 의해 검거되었다.요즘 들
서동수 기자   2015-07-2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논산시 계백로 971(취암동 602-33) 2층 202호  |  대표전화 : 041)733-0003  |  팩스 : 041)733-00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동수
운영자 직통 : 011-455-8437(이메일 : ewf8437@naver.com)  |  등록번호 : 충남 아00224  |  등록일 : 2014년 4월4일  |  발행인/편집인 : 서동수
Copyright © 2019 e지역news. All rights reserved.